"시카고에 교회를 개척하다" <4편>

작성자 정보

  • 섬김이 작성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[스티븐 양 목사의 ‘기독교 신앙칼럼’]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"시카고에 교회를 개척하다" <4편>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글/ 스티븐 양 목사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그랜드 래피즈 고백교회(Goback Church) 담임목사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http://gobackchurch.org





그렇게 교회를 얻기 위해서 수년간 찾아 다녔 건만 찼지 못하다가 때가 되었는지 주님께서 허락하심으로 집에서 드리던 

예배를 공식적으로 광고하고 미국교회 안에 우리 고백교회에 할당된 공간에서 드리게 되었다.

비록 교인은 몇 명 없지만 한 영혼이라도 천국으로 인도하기 위해서 나의 모든 능력을 아끼지 않을 각오로 시작을 선언했다.


감사하게도 공식적인 첫 예배를 드리기 전에 지역 신문사에서 무료로 교회광고를 해주겠다며 교회에 대하여 

간략히 소개하라 하기에 적어 보냈는데 거의 한 면을 가득 채운 광고가 나가게 되었다.

그 광고를 보고 관심있는 분들이 찾아오리라 기대하지는 않았다.


다만, 내가 공식적으로 사역을 시작할 때에는 반드시 공개적으로 사탄의 진영에 영적으로 선전포고를 하고 싶었는데, 

그 때 그 신문광고가 그 역할을 대신해 주었다.

그렇게 나는 교회를 개척했고 지금은 미시건 주 서부지역에 그랜드 래피즈 고백교회로 교회이름을 변경하고 

사역을 2022년부터 시작하게 되었다.



*다음 편에 계속



" 고백교회는 미시건주 서부지역에서 사역하고 있는 내지선교지 교회입니다.

영적 최전방에서 위기에 빠진 영혼들을 구원하기 위해 싸우고 있는 고백교회는 

여러분들의 기도와 지속적인 후원이 절실히 필요합니다.  할렐루야! "


후원: 카카오뱅크 3333-01-4316534





<저작권자 © 데일리투데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 http://dailytoday.co.kr/news/view.php?idx=98566

기사등록 2024-06-02 11:21:05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